2021.02.18 (목)

  • 맑음동두천 -2.5℃
  • 맑음강릉 0.0℃
  • 맑음서울 -1.9℃
  • 맑음대전 -1.1℃
  • 맑음대구 -1.0℃
  • 맑음울산 -0.8℃
  • 구름많음광주 -1.1℃
  • 맑음부산 0.7℃
  • 흐림고창 -1.2℃
  • 흐림제주 3.4℃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2.6℃
  • 맑음금산 -1.9℃
  • 흐림강진군 -0.7℃
  • 맑음경주시 -1.1℃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21대 출마자

조원진 후보, “대구의 자존심을 세울 유일한 후보”

-보수대통합해서 통합보수당의 당대표 할 것-
-우리공화당 후보가 출마안한 지역은 미래통합당 선택 선언 -

URL복사

 

우리공화당 조원진 후보(대구 달서구병)는 11일(토) 13시 두류공원 문화예술회관 앞에서 열린 우리공화당 합동유세에서 “대구의 자존심을 세울 유일한 후보 기호 7번 조원진을 지켜달라”고 호소했다.

조원진 후보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한테 통합하지 않으면 또 보수분열 이야기가 나올텐데 합쳐서 문재인 좌파독재정권 몰아내야 한다고 했다”면서 “그러나 황교안 대표는 김무성, 유승민, 안철수, 이언주는 살리고 아스팔트에서 피를 흘리며 3년간 싸운 태극기 애국세력을 발로 걷어찼다”고 말했다.

 

이어 조원진 후보“왼쪽에는 좌파정당인 정의당이 있으면 오른쪽에는 우리공화당이 있다. 미래통합당이나 우리공화당이나 다 우파정당”이라면서 “보수대통합을 위해 우리공화당 후보가 출마하지 않은 지역은 미래통합당을 선택하고 비례대표는 우리공화당을 선택해달라”고 호소했다.

 

조원진 후보“총선 이후 반드시 미래통합당과 보수대통합을 이뤄서 통합보수당의 당대표로 출마해 후보 단일화를 해내고 정권교체까지 이뤄내겠다”고 선언했다.

 

이날 두류공원에는 조원진 후보 지지자를 비롯해 달서구민 등 총 3천여명이 참석해서 ‘기호 7번 조원진’을 외쳤다

 

<출처 : 우리공화당 대구달서‘병’‘ 국회의원 후보 조원진사무실>

기자수첩















대구광역시청